• 리뷰
  • 찜한 리뷰

두레

잠실 · 한식

2018-09-29 08:56:14
2.5 / 다 괜찮은데 뭔가 조금 아쉬워요!
맛은 평이하지만 음식은 정갈하게 나오고 양도 푸짐함. 점원의 고객에 대한 응대 부족..

크림필즈

서울 > 서대문구 · 카페/베이커리

2018-08-05 17:25:50
3.0 / 보통이에요. 이 정도면 괜찮네요.
저절로 사진찍게 만드는 비주얼의 컵케잌과 몬스터 라떼! 하지만 손님한테 좀더 상냥하셨으면 좋겠어요..

르 꽁뜨와

압구정 · 양식

2018-05-20 11:06:37
4.5 / 오랫동안 기억에 남을 만한 곳이에요.
가게 안에 들어와서 연결된 긴 소파의자가 있는 테이블에 앉았습니다. 조금 테이블간에 거리가 가까워서 그런지 옆 테이블이 조금 신경에 쓰이더군요. 플레이팅과 맛은 매우 만족입니다. 에피타이저 1 메인 두개와 디저트를 먹었는데 전반적으로 음식 맛은 훌륭했습니다. 살짝 대중적으로 맛을 맞춘것 같기도 하고요. 음식 마다 달달한 포인트가 있었습니다. 가격이 비싸지만, 그 가격 만큼에 서비스와 테이블 세팅은 아니었던 것 같습니다.

라피네

압구정 · 양식

2018-05-20 10:53:54
5.0 / 완벽 그 자체! 환상적이에요.
라피네는 제가 몇년간 가본 파인 다이닝 중에 손꼽히는 곳입니다. 좌석수가 몇개 없고 소규모이니 예약은 필수 입니다. 메뉴는 단일 코스 메뉴이고 10만원입니다. 근데 가성비가 매우 뛰어납니다. 다른 5성급 호텔 컨템프러리 프렌치 레스토랑과 비교해도 손색없을만한 플레이팅과 맛입니다. 다만 맛이 일반사람들이 친숙한 맛이 아니라 (단짠) 추상적인 맛이 코스내내 유지됩니다 (살짝 씁쓸하고 심심하고 풀맛?ㅎㅎ). 그래서 바로 이런 추상적인 맛만 추구하는게 아니라 에피타이저때 만큼은 혀가 준비할수 있도록 조금은 친숙한 맛으로 구성했으면 어떨까 생각했습니다. 서비스는.. 환상입니다. 코스 요리 마다 식기류를 다시 세팅 해주고 물 이 없음 바로 따라주십니다. 아무래도 소규모 테이블에 집중할 수있기때문에인지 최고의 서비스를 드리고자 하는것 같았습니다. 테이블 디자인, 조명, 음악.. 너무 완벽합니다..

웨이루

서울 > 강남구 · 중식

2018-05-20 10:40:01
3.5 / 평균 이상! 한 번 쯤은 다시 올 것 같아요.
창가자리 룸테이블에 앉았습니다.. 근데 뷰가 공사판 현장이 보이더라고요.. 웨이루에서 서울 도심의 아름다운 야경을 보기위해 룸 테이블을 잡을 필요는 없을것 같습니다. 코스 요리를 먹었고 전반적으로 깔끔한 플레이팅으로 먹기좋게 식사가 진행되었습니다. 에피타이저 메인 디저트에 발란스도 깔끔하고 괜찮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