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터의 평
유빛나나를 살게 하는 것은 훌륭한 말보단 음식이다.

'정성스레 구운 디저트 그리고 느리게 흘러가는 공간’이라는 모토로 운영되는 갈마동의 카페, 녹턴. 엄청나게 친절하신 사장님께서 어마어마한 비주얼의 케이크와 음료를 만들고 계신다. 제철 과일로 맛을 낸 케이크는 보통 인스타그램으로 나오는 시간을 공지해주시는데, 굉장히 빨리 판매되기 때문에 타이밍을 잘 노려야 한다. 매일 준비되는 케이크의 종류가 다르고, 계절별로 음료의 종류 또한 달라지기 때문에 카페 녹턴 인스타그램을 잘 확인하고 가는 것을 추천한다.


음식 종류
카페/베이커리
테이블
홀 테이블

부가 정보
데이트 하기 좋은

정보를 수정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