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터의 평
김희경내가 먹는 음식이 곧 나다.

도산공원에 새롭게 오픈한 텐동 전문점. 널찍한 바 테이블에 앉으면 신선한 재료를 정성스레 튀겨내는 모습을 구경할 수 있다. 튀김옷은 얇고 바삭, 속재료는 신선하고 푸짐하다. 밥의 양은 많지 않으나 튀김을 푸짐하게 먹으면 배가 부를 테니 큰 걱정은 하지 말자. 아나고와 잘 어울리는 생강, 느끼한 튀김의 맛을 중화시켜줄 단무지와 시치미도 준비되어있다. 다른 텐동 전문점과 차별화되는 점이 있다면 튀김 중에 소프트 쉘 크랩이 있다는 것, 그리고 식사로 하기 좋은 텐동 메뉴 외에 가볍게 즐길 수 있는 에피타이저와 안주류가 준비되어있다는 점! 식사 외에 술 한잔 곁들이고 싶을 때 오면 더 좋은 공간이다.


음식 종류
일식
예산
5만원 미만 (2인 기준)

테이블
바 테이블
판매 주류
일본술, 맥주 등

정보를 수정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