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터의 평
장해련식탁 앞에서 조용히 강함.

"멸치" 하면 생각나는 음식이 말린 멸치밖에 없다면, 부산 기장 대변항의 멸치요리 전문점, 용암할매횟집에서 멸치의 진가를 확인해보자. 싱싱한 멸치회와 감칠맛 도는 시원한 국물의 멸치 찌개를 추천한다. 특히 멸치 찌개는 어마어마한 밥도둑이니 공깃밥 추가 주문은 필수. 멸치구이는 조금 비릿한 맛이 있긴 하지만 고소한 맛을 낸다.


음식 종류
한식 / 해산물요리 / 국물요리
예산
5만원 미만 (2인 기준)

테이블
좌식 테이블, 홀 테이블

정보를 수정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