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터의 평
이지선Eat well, Travel often, Drink always.

성수동에 오는 참새들에게 새로운 방앗간이 생겼다. '어니언'이라는 카페 이름답게, 들어가도 들어가도 새로운 공간이 나오는 것이 재미있는 곳. 오래된 공장을 개조해서 만들었는데, 날 것 그대로의 공장 느낌을 그대로 둔 곳이 많아서 모던한 인테리어를 좋아하는 사람에게는 조금 충격적일 수도 있겠다. 날씨에 따라 조금 으스스한 분위기가 연출되기도 하지만, 공장 그대로의 빈티지한 느낌이 매력적인 곳. 커피와 베이커리도 함께 즐길 수 있으니 카페덕후라면 들리지 않을 이유가 없지 않은가.


음식 종류
카페/베이커리
추천메뉴
오리지널 카푸치노 (4,500원), 에스프레소 마끼야또 (5,000원), 플랫 화이트 (5,000원), 카라멜 라떼 (6,500원), 싱글 오리진 (6,000원)

테이블
홀 테이블
부가 정보
야외 테라스 자리가 있는

정보를 수정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