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터의 평
장해련식탁 앞에서 조용히 강함.

친구가 입에 침이 마르도록 칭찬해서 잔뜩 기대하고 방문했던 디저트 카페이다. 1인 1메뉴 주문의 압박이 있지만 디저트 배는 따로 있지 않은가? 이곳의 디저트는 흔하디흔한, 그저 예상 가능한 디저트가 아니다. 말차빙수 세트를 먹었는데 맛부터 프레젠테이션까지 참 만족스러웠다. 다음엔 비스윗온의 대표메뉴인 타르트타탕에 도전해보겠다(비주얼이 대..대박). 홍대가 멀다면 가로수길의 라뽐므 지점을 방문해보자.


음식 종류
카페/베이커리
테이블
홀 테이블

정보를 수정해주세요.